• 슬라이드 이미지03
  • 슬라이드 이미지02
  • 슬라이드 이미지01
  • 삼성이야기
  • 용인이야기
  • 화성이야기
  • 체육시설이용신청
  • 자유게시판

[생활정보] 개강 맞이 다이어트 준비! 몸에 좋은 차(茶)와 함께 예뻐지세요!

2017.02.13 14:10 트렌드돋보기

개강을 앞둔 대학생들의 최대 관심사는 ‘다이어트’가 아닐까 싶습니다. 명절을 보내고 체중이 불어나 고민인 분들도 많을 텐데요. 운동, 식이요법과 함께 차를 꾸준히 마시면 더욱 효과적인 다이어트를 할 수 있다고 합니다. 지금부터 다양한 효능을 가진 차()를 소개합니다!


 

■ 다이어트부터 피부 미용에 효과만점인 차() 추천!


홍차


1. 체지방 분해에 효과적인 ‘홍차’

칼로리가 제로에 가까운 홍차는 물처럼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홍차에 들어있는 플라보노이드와 테아플라빈 성분은 항화제로 노화를 촉진하는 유해 산소의 활동을 억제해 기미나 다크 서클 등 노화 방지에 도움을 주는데요. 또한, 체지방 분해에 탁월한 폴리페놀 성분이 많아 운동하기 전과 후에 꾸준히 섭취하면 더 큰 효과를 볼 수 있다고 합니다.

 

마테차


2. 식이섬유가 풍부한 ‘마테차’

마테차는 ‘마시는 셀러리’라 불릴 만큼 비타민과 미네랄이 다량 함유되어 있어 다이어트 시 생길 수 있는 영양의 불균형을 채워줄 수 있습니다. 또한, 식이섬유가 풍부해 장운동을 활발하게 해줘 숙변 제거와 변비 개선에 큰 효과가 있는데요. 홍차나 녹차에 비해 카페인이 적고 철분이 풍부하게 함유되어 있어 임신 중인 여성들에게도 인기가 좋습니다.


히비스커스차


3. 스트레스에 지친 몸과 피부를 가꿔주는 ‘히비스커스차’

붉은빛을 자랑하는 하와이의 대표적인 꽃인 ‘히비스커스’는 클레오파트라가 즐겨 마신 차로도 유명한데요. 히비스커스는 이뇨작용을 돕는 칼륨이 풍부해 몸속 노폐물을 제거하고 부기를 빼는 데 좋습니다. 또한, 매끄럽고 탱탱한 피부를 위해 필수적인 비타민C와 구연산 성분이 풍부한데요! 신체의 전반적인 면역력을 증진하는 데 도움이 되기 때문에 감기와 같은 바이러스성 질환을 예방하는 데 좋습니다.

 

루이보스차


4. 항산화와 진정 효과가 뛰어난 ‘루이보스차’

루이보스차는 생명력이 왕성한 붉은 관목인 루이보스의 달콤한 잎을 잘라 만든 것으로 단맛이 나서 마시기에 부담이 없고 카페인이 없어 아이들도 마실 수 있습니다. 루이보스차의 플라보노이드 성분은 항산화 물질로 활성산소를 제거하고 몸의 독소를 배출하는 데 효과적인데요. 특히 예민한 신경을 가라앉혀주고 스트레스를 푸는데도 탁월한 효과가 있습니다. 평소 스트레스로 인해 불면증이 지속된다면 숙면에 도움을 주는 루이보스차를 추천합니다!

 

생수에 티백을 담가두면 차의 맛과 향이 천천히 우러나와 오랫동안 은은하게 차를 즐길 수 있는데요. 뜨거운 물 200mL에 티백을 넣어 3~4분 정도 깊게 우려낸 뒤 입맛에 맞게 다시 물을 더해 마시는 것도 차를 즐길 수 있는 좋은 방법입니다.

 

 

■ 먹고 버리지 마세요! 생활 속 다양한 ‘티백’ 활용법


티백활용법


다 우려낸 티백은 생활 속에서 유용하게 활용할 수 있습니다. 티백을 그대로 식물 옆에 놔두면 해충을 쫓는 데 효과적이며, 티백 속의 찻잎을 비료로 활용해도 좋습니다. 신발 안에 말린 티백을 넣어 두면 탈취제 역할을 해 신발장에서 나는 냄새를 제거할 수 있는데요. 쓰레기통이나 냉장고에 넣어도 마찬가지로 탈취 효과를 볼 수 있습니다.

 

떫은맛을 내는 홍차의 탄닌 성분은 지방을 분해하는 작용이 있어 주방의 기름때를 제거하는 데에 좋은데요. 뿐만 아니라 몽골 등지에서 주로 하는 목욕법으로 알려져 있는 홍차 목욕은 홍차에 함유된 카테킨 성분으로 피부 노화를 방지하고 균, 항생 효과도 있습니다.

 

몸에좋은차


다이어트를 결심했다면 오늘부터 건강에도 좋고 미용에도 좋은 차를 마시는 습관을 들여보는 것은 어떨까요? 다 쓴 티백도 집안 곳곳에 활용할 수 있으니 건강과 실속을 모두 챙겨보세요!



신고
Posted by 삼성전자·용인/화성 소통블로그

안녕하세요 삼성반도체 이야기 입니다. 컨텐츠에 대한 여러분의 의견을 기다립니다. 아름다운 댓글을 남겨주세요

트랙백 0 개, 댓글 2개가 달렸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