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DS부문, 자원봉사 프로그램 '더 나눔(The NANUM)' 운영


삼성전자 DS부문은 자원봉사 프로그램 '더 나눔(The NANUM)'을 론칭하고, 이달부터 임직원들의 나눔 문화 확산에 나섰습니다. '더 나눔(The NANUM)'은 총 40개의 자원봉사 활동으로 구성된 삼성전자 DS부문의 사회공헌 프로그램으로, 2개월 단위로 프로그램을 사전 홍보하고 임직원들의 참여 신청을 받아 운영합니다. 

 

삼성전자는 임직원들이 다양한 사회공헌 프로그램을 한눈에 볼 수 있도록 돕고, 본인의 관심 분야나 재능에 맞춰 참가 신청을 할 수 있는 '더 나눔(The NANUM)'을 통해 보다 능동적이고 효율적인 사회공헌 활동을 유도할 계획입니다.



제빵봉사


'더 나눔(The NANUM)'은 임직원들이 회사 인근 지역 복지시설, 아동센터, 자매마을 등을 방문해 꾸준히 다양한 활동을 진행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인데요. 부서 단위뿐만 아니라 가족 단위 신청도 가능하기 때문에 부서나 가족 간의 화합 증진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됩니다. 특히, 가족 단위로 자매마을 과수를 분양받아 수확한 과일을 기부하는 '과수나눔' 프로그램의 경우 접수 시작 후 몇 시간 만에 모집 인원이 마감될 정도로 인기를 끌었습니다.

 

또한, 부서원들과 함께 참여할 수 있는 팀 단위 프로그램으로는 지역의 사회적기업 제품, 자매마을 농산물과 연계해 케이크, 쿠키, 천연비누, 도자기 만들기부터 포도, 오미자, 사과 수확 등이 있는데요. 부서원들과 다양한 체험 활동도 하고, 지역 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할 수 있는 일석이조의 효과가 기대됩니다.

 

'더 나눔(The NANUM)' 세부 프로그램 안내 : 

▲ 개인보람 프로그램 : 복지시설 어르신 효도 봉사, 동호회 재능기부 등

▲ 가족행복 프로그램 : 자매마을 일손 돕기, 제과 제빵 봉사 등

▲ 부서단합 프로그램 : 사회적기업 제품 체험, 복지시설 소원성취 등

▲ 계절집중 프로그램 : 크리스마스 선물 이벤트, 명절 선물 전달 등


벽화봉사


올 한 해 동안 진행될 '더 나눔(The NANUM)'에는 삼성전자 DS부문 임직원 2만여 명이 참여할 것으로 예상하는데요. 삼성전자는 나눔 문화 확산을 위해 더 많은 임직원들이 참여할 수 있도록 다양한 분야의 자원봉사 프로그램을 개발해 나갈 계획입니다

 

이번 프로그램에 참여하고 있는 삼성전자 DS부문 기흥/화성단지총괄 김기용 씨는 "평소 가족들과 다 같이 할 수 있는 활동이 무엇이 있을지 고민했었는데, '더 나눔'에 참여해 아이들과 함께 빵을 만들며 좋은 추억도 쌓고 기부도 해 뿌듯하다"고 소감을 밝혔는데요. '더 나눔(The NANUM)'으로 ‘더 많이’ 나눔을 실천할 삼성전자의 행보에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Posted by 삼성전자 소통블로그

안녕하세요 삼성반도체 이야기 입니다. 컨텐츠에 대한 여러분의 의견을 기다립니다. 아름다운 댓글을 남겨주세요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