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초고속 촬영 지원 이미지센서 ISOCELL 신제품 출시


삼성전자가 모바일 D램을 적층해 초고속 연속촬영이 가능한 프리미엄 이미지센서 신제품을 출시했는데요. 그 자세한 소식을 소통블로그가 전해드리겠습니다! 


■ 최신 모바일 D램 내장 3단 적층 구조, 빠르게 대량 이미지 저장 가능



삼성전자가 초당 960 프레임의 슈퍼 슬로우 모션 녹화와 120분의 1초 고속 촬영을 지원하는 이미지센서 신제품 'ISOCELL Fast 2L3'을 선보였습니다. 삼성전자는 이미지센서 내부에 2Gb(기가비트) D램(LPDDR4)을 적층하여 초고속 촬영 기능을 대폭 강화했는데요. 일반적인 이미지센서는 픽셀을 통해 빛을 받아들여 이를 아날로그 로직 칩을 통해 디지털 코드로 변환하고, 이렇게 변환된 이미지는 모바일 프로세서에서 이미지 처리 작업을 거쳐 기기에 저장됩니다. 하지만 기존 방식으로는 이미지 센서와 모바일 프로세서간의 전송 대역폭 제약으로 초당 960프레임 수준의 대량 이미지를 실시간으로 전송할 수 없었는데요.



이번에 삼성전자가 출시한 'ISOCELL Fast 2L3'는 이미지센서와 모바일 프로세서간의 전송 대역폭 한계를 극복하기 위해 아날로그 로직 층 아래 별도의 모바일 2Gb D램을 추가한 3단 적층구조입니다. 초고속 촬영시 발생하는 방대한 프레임 데이터를 내장된 D램으로 먼저 빠르게 저장한 뒤 모바일 프로세서로 처리하기 때문에 센서와 프로세서간 대역폭 제약을 극복할 수 있게 됐는데요. 'ISOCELL Fast 2L3'을 탑재한 스마트기기는 초당 960 프레임의 슈퍼 슬로우 모션은 물론 120분의 1초의 짧은 순간도 촬영할 수 있어 빠르게 움직이는 피사체도 젤로현상(Jello Effect)이나 이미지 왜곡 없이 촬영할 수 있습니다.


■ 듀얼픽셀 기반 위상 검출 자동 초점 기술 적용



또한 어두운 곳에서도 선명한 사진을 찍기 위한 3D 노이즈 감소 (3 Dimensional Noise Reduction), 어두운 실내나 역광 상태에서도 풍부한 색감을 구현할 수 있는 실시간 HDR(High-Dynamic-Range)등 이 가능한데요. 이외에도 1.4㎛, 1천2백만 화소로의 삼성전자 'ISOCELL Fast 2L3'은 듀얼 픽셀 기반으로 정확한 위상 검출 자동초점(phase detection auto-focus, PDAF) 기술이 적용되어 다양한 촬영환경에서도 빠르고 정확한 오토포커스가 가능합니다.

 

삼성전자 System LSI사업부 마케팅팀 허국 상무는 "아이소셀 이미지센서는 고품질 이미지와 초고속 오토포커스 등 다양한 분야에서 혁신을 거듭해 왔다"며, "D램을 내장한 3단 적층센서 2L3은 모바일 기기 사용자들이 더욱 프로페셔널하고 창의적인 콘텐츠를 만들 수 있도록 도와줄 것이다.”라고 강조했습니다.


삼성전자는 ISOCELL Fast 2L3은 현재 양산 진행 중인데요. 앞으로도 삼성전자의 행보에 많은 관심과 응원 부탁드립니다! 


Posted by 삼성전자 소통블로그

안녕하세요 삼성반도체 이야기 입니다. 컨텐츠에 대한 여러분의 의견을 기다립니다. 아름다운 댓글을 남겨주세요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