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협력사 환경안전 전문 교육시설 개관

국민일보 : 삼성전자, 협력사 환경안전 전문 교육시설 지원

아시아투데이 : 삼성전자, 협력사 환경안전 역량 향상 나서


▶10일 진행된 '삼성전자 DS부문 협력사 환경안전 아카데미' 개관식 참석자들이 현판식을 축하하며 박수를 치고 있다. 산업안전공단 경기지역 김영호 본부장(사진 오른쪽에서 두 번째), 협성회 회장 겸 대덕전자 김영재 대표(사진 오른쪽에서 세 번째), 삼성전자 DS부문 기흥/화성/평택 단지장 박찬훈 부사장(사진 왼쪽에서 세 번째)이 참석했다.


삼성전자가 10일 용인시 기흥구에 반도체 협력사를 위한 환경안전 분야 전문 교육시설인 ‘삼성전자 DS부문 협력사 환경안전 아카데미’(이하 삼성전자 환경안전 아카데미)를 열고 협력사의 환경안전 역량 향상에 나섰습니다.

 

삼성전자는 협력사에 체계적이고 양질의 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하기 위해 기흥/화성사업장 인근 건물에 5개 층 규모의 환경안전 아카데미를 조성했습니다.


▶10일 진행된 '삼성전자 DS부문 협력사 환경안전 아카데미' 개관식에 참석한 협력사 직원이 VR(가상현실) 프로그램을 체험해보고 있다.


강의실과 VR체험장, 근골격센터, 휴게공간 등을 조성해 전문가의 강의와 체험형 교육을 모두 가능하게 한 것이 특징입니다.

 

환경안전 아카데미는 법정 필수과목과 직무별 실습 인증, 4단계 역량 향상 과정과 같은 실무 커리큘럼뿐 아니라 CEO대상 세미나, 스트레스 관리 등 마음건강을 위한 프로그램도 준비해 협력사의 역량 강화와 안전의식 향상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됩니다.

 

이 시설은 삼성전자의 1, 2, 3차 2천3백여 협력사 임직원 14만 명을 대상으로 개방되며, 연간 20만 명 교육 이수를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삼성전자 DS부문 기흥/화성/평택 단지 박찬훈 부사장은 “선진 환경안전 시스템으로 가기 위해서는 안전관리의 패러다임을 사람 중심으로 전환해야 한다”며 “환경안전 아카데미 개관이 반도체 산업 종사자 모두의 안전 의식을 혁신적으로 바꾸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참고자료

□삼성전자 DS부문 협력사 환경안전 아카데미 개요

구분 

내용 

 위치

 용인시 기흥구 농서동 422-4번지

 규모

 1~5층, 1,617㎡(약 490평)

 대상

삼성전자 DS부문 협력사 임직원

 주요시설

강의실 5개(총 440석 규모)

VR체험장, 기자재실, 과정운영실,

강사대기실, 근골격센터, 휴식공간 등

 프로그램

 안전담당자/화재감시자/신호수/유도원 등 인증과정

보건 관리자/전문강사/리더 양성과정

국가 자격증 필기/실기 취득과정

유해화학물질 안전교육 등 약 30개 과정


Posted by 소통하는 삼성전자 소통블로그

안녕하세요 삼성반도체 이야기 입니다. 컨텐츠에 대한 여러분의 의견을 기다립니다. 아름다운 댓글을 남겨주세요

댓글 0